UPDATE. 2019-03-23 00:11 (토)
"사람들 시선이 무서워요" 당신을 힘들게 하는 대인기피증
"사람들 시선이 무서워요" 당신을 힘들게 하는 대인기피증
  • 기고
  • 승인 2019.03.14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영득 원장
최영득 원장

누구나 타인의 시선에서 완벽히 자유로울 수는 없다. 특히 대인기피증을 앓고 있는 이들은 사회적 상황에서 늘 긴장과 불안을 마주하게 된다. 대인기피증이라는 말은 서구권에서는 사용하지 않는 용어이지만 동양 문화권에서는 자주 사용한다. 정신과의 정확한 진단명은 ‘사회불안장애(사회공포증)’이다. 대인기피증에 대해 한국건강관리협회 최영득 건강증진위원장의 도움을 받아 알아본다.


△대인기피증(사회불안장애)이란?

흔히 대인기피증이라고 불리는 ‘사회불안장애(사회공포증)’는 다른 사람에게 주목받을 수 있는 사회적 상황 또는 무엇인가 수행을 하는 상황에 대해 현저하게 지속적인 두려움을 가지고 자신이 창피를 당하거나 당황스럽게 행동하는 것에 대해 지나친 불안감을 갖는 현상이다. 핵심은 남들 앞에서 자신이 당황스러운 실수를 해서 크게 창피를 당할 것이라는 두려움이다.

△대인기피증(사회불안장애)의 형태

사회불안장애는 2개의 형태로 구분되는데 ‘수행불안’과 ‘사람들과의 상호관계에서 오는 불안’ 이다. 아마도 대인기피증에 가장 맞는 형태는 후자라고 생각한다. 우리는 사회불안을 흔히 경험한다. 어떤 만남을 앞두고 느끼는 가슴 두근거림, 자신의 평가에 대한 걱정, 말을 유창하게 하지 못하는 경험을 한다. 승진을 해서 처음 참석해보는 회의, 상사와의 면담, 구직 면접, 상견례 등 다양한 사회적 상황의 좋은 예시로 들 수 있다. 사회 불안장애를 가진 사람들은 그렇지 않는 사람에 비해서 자신의 평가에 매우 예민하다. 이러한 특징이 가장 핵심적인 문제이지만 실제 상황에서는 자신이 다른 사람들 앞에서 실수를 하거나 불안하다는 것을 드러내는 신체 증상(얼굴이 붉어지거나 손이 떨리는 현상)을 보이게 될까 두려워하거나, 자신의 결함을 남들에게 들키게 되는 것, 또는 자신이 남들에게 주목을 받는 상황 그 자체를 두려워한다.

△대인기피증(사회불안장애) 예후

사회불안장애 환자들의 예후는 만성적이며 잘 치료되지는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대체로 낮은 수준의 생황을 영위하게 되며, 학업, 결혼이나 직업 등과 같은 성취에서 많은 지장을 초래하게 된다. 치료에도 잘 반응하지 않으며, 치료를 받으려고 하는 의지 또한 낮은 경향을 보인다. 또한 우울증, 알코올과 같은 물질사용 장애, 다른 불안장애, 회피성 인격 등과 자주 동반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우울증은 60% 이상의 환자들에게 나타나며, 발병한 지 몇 년이 지나 발생하게 되는 것이 보통이며, 만성화되고 치료에 저항적이다. 주의 할 점은 회피성 인격은 사회불안장애와 유사하게 대인기피증을 보이지만 핵심점인 특징은 남들에게 인정을 받지 못하는 것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사람들을 회피한다는 점에서 다르다.

△대인기피증(사회불안장애)의 치료법

사회불안장애의 치료는 매우 어려운 편이다. 치료는 우선 정확한 진단과 함께 치료를 위한 준비가 필요하다. 불안의 3가지 요소, 즉 신체적 반응, 부정적인 사고 패턴과 같은 인지적 요소, 회피와 같은 행동적 요소를 파악한 후 치료계획을 세워야 한다. 사회불안장애의 치료는 크게 약물치료와 정신치료로 나누어진다. 약물치료는 사회불안 증상을 경감시키는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불안을 유발하는 상황에 대한 노출치료 등 인지행동치료가 증상 경감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중요한 점은 사회불안장애는 시간이 경과하면서 만성화되는 질환으로, 꾸준한 치료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