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09 21:15 (월)
성폭행 피해로 피해쉼터 입소한 학생 또 성폭행 당해
성폭행 피해로 피해쉼터 입소한 학생 또 성폭행 당해
  • 엄승현
  • 승인 2019.03.14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이 성폭행 피해로 피해쉼터에 입소한 10대가 또 다시 성폭행 당한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에 나섰다.

14일 전주지방경찰청과 전주시 등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전주 소재의 여성피해쉼터에 있던 고등학생(지적장애인2급) A양이 실종됐다. 이튿날 완산경찰서 인근에서 발견됐지만 이미 성폭행을 당한 상태였다.

지난달 12일 오전 9시께 A양은 전주 소재 한 심리치료 센터를 찾아 3시간가량 상담을 받았다.

상담 이후 A양은 “혼자 갈 수 있다”는 말을 했고 쉼터 관계자는 이런 A양의 말을 믿고 기다렸으나 A양은 돌아오지 않았다.

쉼터 관계자는 이날 오후 2시쯤 A양 실종 신고를 해 경찰은 수색에 나섰지만 발견하지 못했다.

이튿날 A양 전주완산경찰서 인근을 배회하다 발견됐다.

이후 경찰은 A양을 조사했고 조사 과정 중 A양이 전날 남성 2명에 의해 성폭행 당한 사실을 포착했다.

경찰은 범행 장소 인근 CCTV를 분석해 용의자를 추적 중에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A양의 진술을 토대로 용의자 추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