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3-26 13:21 (화)
전북 국회의원, 다음 주부터 상산고 논란 중재 나선다
전북 국회의원, 다음 주부터 상산고 논란 중재 나선다
  • 김세희
  • 승인 2019.03.14 20:56
  • 댓글 1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께 도내 교육 현실·여론, 의원들 의견 취합 후 발표
전주 상산고 전경.
전주 상산고 전경.

전북지역 국회의원들이 다음주 ‘전주 상산고 자율형사립고(이하 자사고) 재지정 평가기준 논란’에 대한 입장을 정리해 성명서를 발표하는 등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도내 국회의원들은 각자 상산고 학부모와 도민 여론을 듣고, 지역 교육 현실을 파악한 뒤 의견을 모을 예정이다.

의원들은 ‘자사고 재지정’ 문제는 공론화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자사고에 대해 교육 불평등과 고교 서열화라는 문제도 제기되지만, 수월성 교육을 원하는 학부모들의 수요와 학생들의 학교 선택권도 존중해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지역 학생들에게 부여되는 교육기회의 확대와 지역 발전 요소도 고려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유성엽 의원실 관계자는 14일 “전북 의원들의 개인 의견과 의원들이 청취하고 있는 지역 여론을 취합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며 “20일께 정치권의 종합적인 의견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도내 의원들은 이날 성명서를 발표할 계획이었지만 바른미래당 정운천 의원이 상산고 관계자와 학부모들의 입장을 더 들어야 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하면서 미뤄졌다.

정 의원은 “상산고 관계자와 학부모들의 생각을 좀 더 듣고 신중하게 성명서를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상산고는 정 의원의 지역구에 있다.

정 의원은 15일 상산고 동문과 관계자들이 여는 집회에 참석한 뒤 상산고 동문회장단과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3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졸렬 2019-03-15 11:30:42
법적 근거도 없고, 형평성도 없고, 일관성도 없는 평가기준을 들이대며 상산고 죽이기에만 혈안이 되어있는 전북교육감 및 전북교육청은 도대체 누구를 위해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가.
이 난리를 만들어놓고 당사자인 교육감은 개인사정으로 휴가라....
이런사람을 전북교육의 수장이라고 세워놓은 꼴이라니...
그렇게 당당하면 앞으로나와 제 주장이 옳음을 모든 사람들에게 알리면 될것을 도망이라....참 졸렬한 사람이구만...

지지자 2019-03-14 21:23:00
지지합니다 20일에 공식입장발표 그사이에 많은 의견듣고 전북발전을 위해 애써주십시오

전주막걸리좋아하는1인 2019-03-14 23:52:15
왜 휴가를 내죠? 서울에서 내려가는데 오디로 휴가를 가는지 숨어있는지~ 참 한심합니다 교육청 감사 원합니다 직권남용 파헤쳐야합니다

비논리 2019-03-14 23:52:19
전북을 고만 망가뜨리시오.. 왜 지역발전 을 말하면서 하는 짓은 전북을 일부러 망그뜨리려고 하는것 같은이 이상한 기분은 뭥미??

국민의대표 2019-03-15 08:08:34
국회의원님들..
우리의 대표..
교육감님 마음대로 하는거
이런게. 대한민국 교육아니쟎아요..

아이들 한명 한명 모두 소중하쟎아요

모두 자신의 꿈을 꾸고 있는 아이들
마음 아프고 이쁘지 않으세요?

지 켜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