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06 20:24 (금)
전북 국회의원, 다음 주부터 상산고 논란 중재 나선다
전북 국회의원, 다음 주부터 상산고 논란 중재 나선다
  • 김세희
  • 승인 2019.03.14 20:56
  • 댓글 1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께 도내 교육 현실·여론, 의원들 의견 취합 후 발표
전주 상산고 전경.
전주 상산고 전경.

전북지역 국회의원들이 다음주 ‘전주 상산고 자율형사립고(이하 자사고) 재지정 평가기준 논란’에 대한 입장을 정리해 성명서를 발표하는 등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도내 국회의원들은 각자 상산고 학부모와 도민 여론을 듣고, 지역 교육 현실을 파악한 뒤 의견을 모을 예정이다.

의원들은 ‘자사고 재지정’ 문제는 공론화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자사고에 대해 교육 불평등과 고교 서열화라는 문제도 제기되지만, 수월성 교육을 원하는 학부모들의 수요와 학생들의 학교 선택권도 존중해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지역 학생들에게 부여되는 교육기회의 확대와 지역 발전 요소도 고려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유성엽 의원실 관계자는 14일 “전북 의원들의 개인 의견과 의원들이 청취하고 있는 지역 여론을 취합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며 “20일께 정치권의 종합적인 의견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도내 의원들은 이날 성명서를 발표할 계획이었지만 바른미래당 정운천 의원이 상산고 관계자와 학부모들의 입장을 더 들어야 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하면서 미뤄졌다.

정 의원은 “상산고 관계자와 학부모들의 생각을 좀 더 듣고 신중하게 성명서를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상산고는 정 의원의 지역구에 있다.

정 의원은 15일 상산고 동문과 관계자들이 여는 집회에 참석한 뒤 상산고 동문회장단과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3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19-03-18 21:02:47
부당 심사 철회!
교육은 다양하게!
평가는 공정하게!

산토끼 2019-03-18 12:13:12
공정한 평가를 위하여 정치권에서도 나선다니 다행입니다. 교육은 다양하게 평가는 공정하게 받아야 합니다

전주댁 2019-03-18 11:47:06
가뜩이나 경제가 어려운 형편인데 상산고학생들 가족,친지,친구들이 전주에 방문하여 한옥마을 객사등
관광하고 음식점 대중교퉁 숙박 등 소비하는 돈이 얼마인데~ 전주 지역경제와 우리 전북을 대외적으로 알려주는 명문고는 꼭 없어지지 말아야된다고 지역주민으로서 생각해요. 정운천의원님들과 도내의원님들을 지지하고 참 감사드려요

또또 2019-03-18 11:19:38
교육감님 뭣이 중한지 잘생각해보세요~누구를위해 일하셔야하는지 다시한번 심사숙고해주세요! 아이들이 행복해야 참교육이지요~

도망자 2019-03-18 09:48:25
전북 교육감도 도망가는데 상산 폐지 되면 전북 인재들은 당연히 타지로 도망가는게 당연하네요~김승환전북 교육감님!! 참 교육 잘 실천하고 계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