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3-21 22:36 (목)
바른미래 전북도당 “'공원묘지 개발사업 개입' 의혹 도의원은 정치적·법적 책임져야”
바른미래 전북도당 “'공원묘지 개발사업 개입' 의혹 도의원은 정치적·법적 책임져야”
  • 강정원
  • 승인 2019.03.14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전북도당은 14일 공원묘지 개발사업 개입 의혹을 받고 있는 A 전북도의원에 대해 “사실관계를 밝히고 정치적·법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바른미래당 전북도당은 이날 논평을 내고 “이는 민주당 국회의원이었던 손혜원 의원과 마찬가지로 전형적인 이해충돌 사례”라면서 “도의회는 자체 진상조사를 통해 의혹을 밝히고, 문제가 드러난다면 윤리위원회에 회부해 징계절차를 밟을 것”을 촉구했다.

이어 “민주당 전북도당도 제 식구 감싸기 식 태도를 보여서는 안 된다”며 “당내 진상조사를 착수해 당규에서 정한 청문과 징계절차를 밟아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