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19 00:16 (금)
추신수, 다저스전 2안타 1타점 ‘타율 0.222’
추신수, 다저스전 2안타 1타점 ‘타율 0.222’
  • 연합
  • 승인 2019.03.19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멀티히트를 작성하며 배트를 예열했다.

추신수는 19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의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2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시범경기 타율은 0.167에서 0.222(27타수 6안타)로 올랐고, 타점은 5개로 늘었다.

추신수는 1회말 첫 타석에서 다저스 선발 로스 스트리플링에게 기습 번트를 시도했으나 타구가 투수 정면으로 향해 1루에서 아웃됐다.

하지만 추신수는 3회말 2사에서 중전 안타로 출루에 성공했고, 5회말 1사 1, 3루에서는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타점을 올렸다.

추신수는 7회말 무사 1루에서 3루수 방면 내야안타로 출루한 뒤 곧바로 대주자 프레니어 차베스와 교체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