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19 15:10 (금)
장수군, 축구센터 유치 2차 관문 통과…“전북차원 관심을”
장수군, 축구센터 유치 2차 관문 통과…“전북차원 관심을”
  • 전북일보
  • 승인 2019.03.19 20:3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축구협회, 자치단체 후보지 8곳으로 압축
도내서는 1곳만 남아…전북도, 적극 지원 나서
장수군 축구센터 조감도
장수군 축구센터 조감도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에 나선 장수군이 2차 심사에 통과했다. 함께 2차 심사에 오른 군산시는 안타깝게 탈락하며 전북 도내에는 장수군만 유치경쟁에 남게 됐다. 전북도는 장수군이 축구종합센터를 유치할 수 있도록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는다는 방침이다.

대한축구협회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 위원회’는 지난 18일 2차 심사를 통해 장수군 등 8개 지방자치단체를 후보지로 선정했다.

이번 2차 심사에서는 운영 주체의 역량과 지원계획의 적합성, 부지의 적정성 등에 대한 지방자치단체의 설명을 듣고 심사했으며, 장수군과 경북 경주시·상주시·예천군, 경기 용인시·김포시·여주시, 충남 천안시 등이 선정됐다.

18일 1차 서류심사 통과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진행한 부지선정위원회의 2차 프레젠테이션 발표에서 장수군은 장영수 군수가 직접 발표자로 나서 축구종합센터 유치에 대한 당위성을 피력했다. 이날 열린 심사에 전북도 윤동욱 문화체육관광국장과 관계자들이 동행해 힘을 실었다. 전북도는 당초 2차 심사까지 군산과 장수 모두 동일하게 지원했지만, 장수가 심사를 통과한 만큼 앞으로 모든 지원을 장수에 쏟을 계획이다.

한편, 2차 심사까지 마친 선정위원회는 4월까지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축구종합센터는 33만㎡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며, 이곳에는 소규모 스타디움, 천연 및 인조잔디구장, 풋살구장, 다목적체육관 뿐만 아니라 숙소, 식당, 휴게실, 사무동 등이 들어선다.

 

장수= 이재진, 천경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리 2019-03-20 12:30:48
비젼없고 송하진 빼고 전주에서 응원합니다

전북 2019-03-20 09:50:07
송*도는 적*극적을 밀어라..모든 단*체들이 똘*똘뭉쳐서 꼭 성*공했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