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21 00:43 (일)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완주군 방문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완주군 방문
  • 김재호
  • 승인 2019.03.2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진선미 여성가족부장관이 21일 가족친화 사업을 선도적으로 시행하고 있는 완주군을 찾았다. 완주군은 지난 2017년 가족친화인증을 받은 완주군청을 비롯해 LS엠트론 등 모두 8곳이 가족친화인증을 받았다.

진 장관은 이날 김성철 가족문화과장 등 관계자들과 함께 완주군 봉동읍에 소재한 가족친화인증기업 LS엠트론 전주공장과 직장어린이집을 차례로 방문하고, 근로자들을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 자리에서 진장관은 “현장에서의 다양하고 생생한 의견을 들을 수 있어서 매우 뜻깊은 시간이었다. 앞으로 인증기업의 양적 확대와 함께 기업의 일하는 문화개선을 위한 기업과 정부의 노력이 계속돼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가족친화인증사업은 일과 삶의 조화를 위해 가족과 함께하는 저녁이 있는 삶을 보장하는 것으로 정시퇴근 문화를 조성하고, 휴가사용을 권장하고 있다.

LS엠트론은 지난 2014년 가족친화인증을 받은 곳으로 직장어린이집과 여성휴게실을 구비하고 있으며, 임신·출산기 여성을 지원하기 위한 모성보호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임신기에는 시간외 근로제한, 태아·검진시간 부여, 임신 축하선물, 근로시간 단축을 시행하고 출산기에는 휴가와 출산 선물을 육아기에는 수유시간 보장, 근로시간 단축 등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완주군은 주민들이 가족친화적인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면서 기업들이 가족친화 사업을 이행할 수 있도록 독려·지원하고 있다.

부모들끼리 시간을 정해 서로의 아이를 돌봐주는 가족돌봄 품앗이, 공동육아나눔터 운영을 비롯해 아파트 공동체의 아이돌봄도 지원하고 있다. 완주교육문화원에서는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관내 많은 기업들이 가족친화인증에 참여할 수 있도록 설명회를 개최하고, 인센티브를 발굴하는 등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주민들이 가족과 많은 시간을 보내며,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