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19 00:16 (금)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전북 사회적경제기업 육성해 공정경제 생태계 조성 기여할 것”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전북 사회적경제기업 육성해 공정경제 생태계 조성 기여할 것”
  • 박태랑
  • 승인 2019.03.21 2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직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은 “전북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을 육성해 공정경제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이사장은 중소기업진흥공단이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원장 김인선)과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이사장 송병주)와 함께 지난 20일 전주에서 연 ‘2019년 사회적금융 지역설명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중진공은 2010년부터 협동조합과 마을기업, 자활기업 등 500여 개 사회적경제기업에 900억 원의 정책자금을 지원해 750여 명의 고용창출을 달성했다”며, “FC바르셀로나, 썬키스트, 폰테라 등과 같은 글로벌 사회적경제기업을 적극 육성해 공정경제 생태계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며 사회적경제기업 육성 의지를 피력했다.

이어 그는 “사회적경제기업은 공정경제 생태계와 포용적 성장의 주역”이라며, “중진공은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정책자금 지원예산을 올해 500억 원으로 확대했다”고 강조했다.

사회적경제기업의 자금난 해소와 금융 접근성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행사는 이 이사장, 송병주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 이사장, 도내 사회적경제기업 임직원 등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중진공, 신보, 서민금융진흥원, 지역신보 등 유관기관의 사회적금융 상품 안내, 질의응답 등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설명회가 끝난 후에는 중진공, 신보, 서민금융진흥원, 지역신보 등 사회적금융 유관기관 담당자들이 1:1 맞춤형 개별상담을 벌였다.

중진공은 최근 3년 간 도내 35개 사회적경제기업에 58억 원의 정책자금을 지원했으며, 지난해부터는 재무구조가 취약한 사회적경제기업의 특성을 반영해 전용 기업평가 모형을 개발·적용하고, 대출금리도 0.1%p 우대해 주는 등 혜택을 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