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2 00:01 (수)
금강역사영화제와 함께하는 독립영화 상영회 열린다
금강역사영화제와 함께하는 독립영화 상영회 열린다
  • 이환규
  • 승인 2019.03.24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로 2회를 맞는 금강역사영화제 개최에 앞서 이달과 내달 마지막 주에 ‘금강역사영화제와 함께하는 독립영화 상영회’가 열린다.

금강역사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시민들에게 영화제를 홍보하고 역사영화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독립영화 상영회를 개최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와 함께 오는 26일에는 시립도서관에서 영화제 조직위원회 집행위원장을 맡고 있는 김대현 감독의 ‘다방의 푸른꿈’ 독립영화 상영회와 씨네토크가 진행될 예정이다.

‘다방의 푸른꿈’은 한류스타 원조걸 그룹 김시스터즈의 결성과 연습과정, 데뷔와 미국 활동기를 담은 음악 다큐멘터리 영화이다.

한편 금강 역사영화제는 오는 5월 24일부터 25일까지 열리며, 군산시 예술의전당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역사테마 영화 상영 및 감독, 배우 등 게스트 초청, 영화관련 전문가 강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금강 역사영화제는 군산시-서천군이 영화를 매개로 역사적 의미를 되짚어 보는 국내 최초의 영화제로, 두 지자체가 협업해 진행하며 고유성을 인정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