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22 21:38 (월)
김천환 전북개발공사 사장 인사청문 ‘적격’ 평가
김천환 전북개발공사 사장 인사청문 ‘적격’ 평가
  • 이강모
  • 승인 2019.03.24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환 후보자
김천환 후보자

전북도의회 개원 이래 최초로 실시된 김천환 전북개발공사 사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결과가 ‘적격’으로 평가됐다.

전북도의회 인사청문위원회(위원장 정호윤)는 지난 22일 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결과보고회를 열고 △직무수행계획 △가치관 공직관 △사회적책임·윤리경영·지역사회 기여 등을 종합평가했다.

그 결과 인사청문위원회는 “후보자는 공직자로서 건설분야에 평생을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사업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며 “공기업의 의무는 공익성을 중심으로 수익성도 창출해 도민 복리증진에 기여한다는 것을 파악하고 있는 인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이어 “후보자는 전북도 건설교통국장 등을 역임하면서 공사 내부사정에도 정통하고, 조직관리 능력이 있다”며 “지역출신으로서 전북도의 당면 과제에 대한 이해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다만 “주변 환견 변화에 따른 외부 위기와 기회에 대한 순발력이나 장기비전 로드맵에 대한 구체성이 다소 떨어진다는 점에서 아쉬움이 있어 개선이 필요하다”며 “변화와 혁신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는 수장으로서 의무와 책임을 다해 전북발전과 함께 대도약하는 전북개발공사를 만들어 줄 것”을 주문했다.

경과보고서가 제출됨에 따라 임명권자인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추후 최종 임명 여부를 정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