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7 01:21 (월)
[신간] 김종윤 수필집 '시나브로 가는 길'
[신간] 김종윤 수필집 '시나브로 가는 길'
  • 천경석
  • 승인 2019.03.27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윤 수필가의 첫 수필집 <시나브로 가는 길>이 세상에 나왔다.

저자가 그동안 꾸준히 써온 수필을 모아 12년 만에 세상에 선보인 이번 수필집은 나무를 사랑하는 사람이 지나온 이야기와 가족의 이야기로 설명된다. 책에 담긴 수필들을 살펴보노라면 수필집 제목처럼 ‘시나브로’라는 단어가 이보다 잘 어울릴 수 있을까 생각하게 한다.

작가는 수필집을 내보는 꿈을 가졌지만 그 길은 수월한 것이 아니었다고 말한다. 그런데도 몇 개 글을 골라 엮으면서도 저자 스스로 독자들에게 읽을거리가 될 것인가 민망해하기도 했다.

김종윤 수필가는 “금싸라기가 되지 못하고 모래알 같은 글 속에서 조금이나마 고개를 끄덕일 수 있는 동감을 기대한다”며 “항상 염려해준 가족과 함께 지도해준 교수와 문우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지도에 나선 김학 수필가는 “수필의 길은 끝없는 수도의 길이나 다를 바 없다”면서 “그러니 자기의 글이 늘 미완성이라 생각하고 구도자의 자세로 겸허히 글을 빚어나간다면 언젠가는 자기가 기대하는 어느 정도의 경지에 오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종윤 수필가야말로 시나브로라는 단어가 잘 어울리는 사람”이라고 격려했다.

김종윤 수필집 <시나브로 가는 길>을 통해 다양한 수필을 만날 수 있다. 독자는 그 속에서 개인의 삶을 넘어, 자신과 사회를 돌아볼 수 있는 기회를 얻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