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7 21:06 (목)
“제56회 전북도민체전을 화합과 축제의 장으로”
“제56회 전북도민체전을 화합과 축제의 장으로”
  • 천경석
  • 승인 2019.03.27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체육회와 14개 시·군체육회 대표자 회의 개최

전라북도체육회와 전북 14개 시·군 체육회가 제56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를 화합과 축제의 장으로 치르기 위해 힘을 모으기로 결의했다.

27일 고창군립체육관에서 도 체육회와 시·군 체육회, 종목단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도민체전 대표자 회의가 열렸다.

대표자 회의에서는 오는 5월 치러지는 도민체전을 앞두고 현재까지 진행된 대회 추진상황을 비롯해 향후 계획 등이 논의됐다. 특히 참석자들은 자칫 각 시·도 간 과열경쟁으로 벌어질 수 있는 각종 사고 등을 예방하고 화합과 행복 체전으로 이끌어내자고 입을 모았다. 또 선수와 관람객을 위한 안전체계를 확보하고, 대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노력도 함께 진행하기로 했다.

대표자 회의가 끝난 뒤에는 도민체전의 첫 단추로 꼽히는 종목별 대진 추첨이 열렸다. 추첨자로 나선 도내 14개 시·군 관계자들은 대진 추첨 상황에 따라 탄식하기도, 부전승을 배정받았을 때는 미소를 짓기도 했다.

전북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도민체전은 각 시·군간 선의의 경쟁을 펼쳐지는 대회이자 화합의 장이다”며 “대회 준비를 철저히 기해 그 어느 때보다도 성공적인 대회로 치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한편, 제56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는 오는 5월10일부터 12일까지 고창 일원에서 열리며 선수와 임원 등 약 1만 명이 참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