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8 14:31 (화)
경쟁 후보 측에 돈 건넨 안호영 국회의원 친형 등 기소
경쟁 후보 측에 돈 건넨 안호영 국회의원 친형 등 기소
  • 최명국
  • 승인 2019.03.28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대 총선을 앞두고 경쟁 상대 후보 측에 돈을 건넨 더불어민주당 안호영 국회의원의 선거 캠프 관계자들이 기소됐다.

전주지방검찰청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안호영 국회의원의 친형 안모씨(58)와 선거 캠프 총괄 본부장 류모씨(51) 등 선거 캠프 관계자 3명을 불구속기소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들은 20대 총선을 앞둔 2016년 4월 완주·진안·무주·장수 지역 국회의원 선거에 나선 당시 국민의당의 이돈승 예비후보 측에 모두 3차례에 걸쳐 1억3000만원을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

이돈승 후보 캠프는 돈을 건네받은 뒤 안 의원의 선거운동을 도왔다.

검찰은 진안 출신인 안 후보 측이 유권자 수가 더 많은 완주군에서 입지를 넓히기 위해 이 후보의 선거 캠프를 포섭한 것으로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