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00:53 (수)
김종회 의원, 막혔던 ‘농업용 수로’ 물꼬 튼다
김종회 의원, 막혔던 ‘농업용 수로’ 물꼬 튼다
  • 김세희
  • 승인 2019.04.01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870억 금강지구 영농편의 증진사업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
김종회 의원
김종회 의원

농업용수 공급이 어려운 금강호 용수구역 내 농경지에도 물길이 닿을 것으로 전망된다.

민주평화당 김종회 국회의원(김제부안)은 1일 “지역 숙원 산업인‘금강지구 영농편의 증진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대상으로 선정됐다”며 “금강호 용수구역 내 농경지에 안정적으로 농업용수를 공급해 영농편익을 증진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김 의원에 따르면 영농편익 증진사업은 1989년 착수했고, 2020년 준공을 앞두고 있는 금강2지구 대단위농업개발사업의 후속사업이다. 이미 설치된 용수로를 용수공급이 어려운 농경지까지 확대해서 물 부족과 침수피해를 해결하는 게 사업의 골자다. 개발예정면적은 8,761ha이고 추정사업비는 3870억원이다.

김 의원은 “그 동안 금강 2지구에 지역민들은 수리시설이 설치되지 않아 혜택을 받지 못했다”며 “예타가 통과되서 정부 예산이 편성될 때까지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