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6 11:00 (화)
진안군, 결핵예방 캠페인 실시
진안군, 결핵예방 캠페인 실시
  • 국승호
  • 승인 2019.04.02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은 결핵 예방의 날을 맞아 지난 1일 공용시외버스터미널 등에서 결핵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결핵은 결핵균에 의한 만성감염병이다. 감염되면 피로감, 식욕감퇴, 체중감소, 2주 이상 기침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해마다 3만명가량의 결핵환자가 발생하며 이 가운데 2천200명 정도가 사망한다. 결핵 퇴치는 국가적 차원의 문제로 보건소 관계자에 따르면 정부는 ‘결핵 없는 사회, 건강한 국가’를 목표로 2024년까지 결핵 발생 인구를 10만명당 40명으로 줄일 계획이다.

이날 캠페인에서는 △기침 예절 △손 씻기의 중요성 △2주 이상 기침할 경우 결핵검사 받기 등이 집중 홍보됐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지난해 진안군 결핵 신환자 가운데 50%가량이 60대 이상”이라며 “면역력이 낮아지는 노년층은 해마다 보건소를 방문해 무료 검진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군 보건소 결핵관리실(063-430-8552~3)로 문의하면 결핵예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이날 캠페인에서는 금연·아토피 및 치매예방·암 검진 등에 대한 홍보 활동도 함께 펼쳐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