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8 10:23 (월)
중기청, 전북 11개 시장과 상점가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 선정
중기청, 전북 11개 시장과 상점가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 선정
  • 박태랑
  • 승인 2019.04.02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김광재)은 ‘2019년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에 도내 11개 전통시장과 상점들이 최종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기존의 마케팅과 교육 그리고 인력지원 등 내역 사업간 예산 칸막이를 제거하고, 바우처 한도 내에서 상인회 자율적으로 지역·상권별 특성을 반영해 사업을 계획할 수 있도록 개편한 ‘수요자 맞춤형’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전통시장과 상점가는 ‘바우처 등급’에 따라 각각 국비 한도 최대 600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김 청장은 “이번 발표된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는 등 전통시장 경쟁력 제고와 상인 자생력 강화를 위해 정책적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