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8 11:47 (화)
진안군 중학생 해외 역사탐방 추진
진안군 중학생 해외 역사탐방 추진
  • 국승호
  • 승인 2019.04.0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법인 진안사랑장학재단(직무대행 신갑수, 이하 재단)이 지역 내 중학교 2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해외 역사 탐방을 올해도 이어간다.

재단에 따르면 4박 5일간의 일정으로 연간 총 4회에 걸쳐 진행되는 올해 역사 탐방에는 130명가량의 학생이 참여한다.

탐방은 △다음달 13~17일(1차) △다음달 20일~24일(2차) △10월 28일~11월 1일(3차) △11월 4일~8일(4차) 등으로 나눠 실시된다. 재단은 세부일정과 준비사항 등을 논의하기 위해 4월 중으로 관계자 회의를 소집할 예정이다.

재단에 따르면 올해는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뜻으로 상하이(상해上海), 항저우(항주) 등을 탐방한다. 두 지역은 일제 강점기 시절 탄압 때문에 7개 지역을 전전하던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초창기 소재지다.

이곳에는 대한민국임시정부가 군사, 행정, 교육, 언론 등의 기능을 수행했던 유적지가 다수 보존돼 있다. 탐방단은 이러한 유적지는 물론 김구 선생의 피신처, 항일항쟁의 대표 사적지 홍커우(홍구虹口)공원 등을 둘러본다.

한편, 진안사랑장학재단은 넓은 시야와 안목을 갖춘 지역 인재 양성을 위해 2010년부터 해마다 해외 역사탐방을 실시하고 있다. 현재까지 탐방에 참여한 학생은 모두 800명가량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