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21 00:08 (목)
전북체육회, 체육 발전 현장의 목소리 듣다
전북체육회, 체육 발전 현장의 목소리 듣다
  • 천경석
  • 승인 2019.04.03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군 체육회와 릴레이 정책간담회 진행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안 등 현안 의견수렴

전라북도체육회가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시·군 체육회와 소통을 강화하고 나섰다.

전북체육회는 3일 군산시체육회와의 정책 간담회를 끝으로 ‘시·군 체육회 릴레이 정책 간담회’를 마쳤다.

이번 정책 간담회는 소통을 통해 시·군 체육회와 협력관계를 돈독히 하고 각 시·군 체육회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을 수렴하기 위해 이뤄졌다. 또 전국생활체육대축전(4월25일~28일)과 제56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5월10일~12일),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5월25일~28일) 등 굵직한 대회를 앞두고 성공적인 대회를 위해 논의했다. 또한 전북어르신생활체육대회 등 각종 생활체육대회에 대해서도 함께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이번 간담회는 사업실적 등 기존의 딱딱한 업무 보고 형식이 아닌, 직원과 지도자 등 각 시·군 체육회에서 근무하는 전 직원이 참여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눴다. 각 시·군 체육회에서는 직원 복리후생 등 처우개선이 필요하다고 한목소리를 냈고, 안정적인 고용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난해 12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뒤 체육계 최대 현안이라 할 수 있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안과 관련한 내용도 공유했다.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안은 지방자치단체장의 체육회장 겸직을 금지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데 전국 시군체육회에서는 △개정 법률 시행 시기 3년간 유예 △법률에 의한 안정적인 지방 체육 예산 확보 △총회에서 회장 추대 또는 선출 △직원 고용 안정 대책 마련 등을 건의하고 있는 상태다.

전북 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각 시군체육회의 실정을 파악하고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 등을 찾기위해 정책 간담회를 마련했다”며 “각종 의견과 관련 개선방안을 마련해 체육발전을 도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