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7 15:02 (월)
“전주한지문화축제 성공 운영 힘 모으자”
“전주한지문화축제 성공 운영 힘 모으자”
  • 김태경
  • 승인 2019.04.07 2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 한지문화발전 위한 전북지역 신협 기관장 간담회

전북지역 신협 기관장들이 오는 5월 열리는 전주한지문화축제를 지원하기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선태)은 지난 4일 전당 4층 세미나실에서 ‘전주한지문화 발전을 위한 전북신협 기관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김선태 전주한지축제조직위원장, 김지원 신협 전북지역협의회 회장, 전영태 신협 중앙회 이사, 최영재 전주한지사업협동조합 이사장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오는 5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한국전통문화전당과 한지산업지원센터, 전주공예품전시관에서 열리는 전주한지문화축제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전북지역 신협 기관장들은 한지축제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청취한 후 한지산업지원센터와 한지 관련 국제공인시험 KOLAS 시설, 전당 주요 시설을 둘러봤다.

김선태 원장은 “신협 중앙회 차원에서 전주 전통한지를 지역특화산업으로 꼽고 한지 수의 개발을 지원하기로 했다”면서 “이번에 또 전북지역 신협에서 한지축제에 관심을 가져 주셔서 전주한지가 든든한 지원군을 만난 것 같다”고 감사를 표했다.

김지원 전북지역협의회 회장은 “전주한지는 전북과 우리나라, 더 나아가서는 세계적으로도 자랑스러운 문화”라며 “오늘 이 자리가 전주한지가 세계 속으로 꽃피울 수 있는 시발점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