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15:03 (수)
정헌율 익산시장, 영농기·장마철 대비 상습 침수지역 현장행정
정헌율 익산시장, 영농기·장마철 대비 상습 침수지역 현장행정
  • 엄철호
  • 승인 2019.04.10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헌율 익산시장
정헌율 익산시장

정헌율 익산시장은 10일 현장행정의 일환에서 수초 제거와 준설 등의 침수예방 공사가 한창인 만석동 만석마을을 찾아 영농기 및 장마철 이전의 사업 마무리 박차를 주문했다.

정 시장의 이날 침수예방 공사현장 점검에는 차상철 한국농어촌공사 익산지사장과 익산시의회 산업건설위원, 주민 등도 함께했다.

정 시장은 이 자리에서 “수초 제거 및 준설이 마무리되면 물 흐름이 정상화되어 국지성 호우와 장마에 대비할 수 있다”며 “영농기 및 장마철 이전에 사업을 완료하여 영농불편을 해소하고, 더불어 예산 조기집행을 통해 지역 건설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강조했다.

만석동 만석마을은 고질적인 상습 침수지역으로 해마다 적잖은 침수피해를 안겨줌에 따라 수초 제거 및 준설 등 대대적인 정비공사가 올들어 본격 추진되고 있다.

우선, 사업비 4억3000만원을 투입하여 용배수로 97개 노선 63km구간에 대한 정비공사가 실시되고 있는 가운데 현재 공정률 63% 수준의 56개 노선 40km에 대한 공사가 마무리된 상태다.

또한, 전년 대비 3배 증액된 사업비 3억6000만원 투입을 통한 수초 제거 및 준설 작업등도 활발히 펼쳐지고 있으며 영농기 이전인 5월 말께 모두 완료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