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7 16:52 (월)
임실 치즈의 아버지, 지정환 신부 별세
임실 치즈의 아버지, 지정환 신부 별세
  • 천경석
  • 승인 2019.04.13 14: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년 88세… 숙환으로 별세
유럽 치즈 기술 국내 전파
장애인 삶의 질 향상 앞장

 

임실 치즈의 아버지, 지정환 신부가 13일 오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8세.
 
벨기에 태생인 고인은 지난 1960년 3월 첫 발령을 받아 천주교 전주교구 소속 신부로 활동했다. 특히 지역 농민들의 가난을 극복하기 위해 1967년 국내 최초로 임실에 치즈 공장을 설립하는 등 유럽의 치즈 기술을 국내에 전파했다. 1980년대부터는 중증장애인을 위한 재활센터 ‘무지개의 집’을 세워 장애인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했다.
 
2016년 정부로부터 공을 인정받아 한국 국적을 받은 지 신부는 최근까지도 장애인들이 자립하고 사회와 만나는 것에 가장 많은 관심을 두고 그들의 삶이 나아지는 데에 힘을 쏟았다.
 
빈소는 전주 중앙성당에 마련됐으며, 천주교 전주교구는 이후 장례 일정과 절차를 논의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북 2019-04-14 14:47:58
고인의명복을빕니다 임실은 참으로 좋은분 만나구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