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21 16:23 (일)
전북개발공사, 사회적 약자 등에 모항해나루 가족호텔 객실 기부
전북개발공사, 사회적 약자 등에 모항해나루 가족호텔 객실 기부
  • 백세종
  • 승인 2019.04.14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개발공사(사장 김천환)는 운영 중인 모항해나루 가족호텔을 부안군내 사회적 약자와 소외계층, 학대 및 폭력 가정을 대상으로 매월 호텔 이용기회를 제공하는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공사와 호텔은 지난해 다문화가정 3가정에 객실기부 시범운영을 실시했고 올해부터는 부안군 및 부안경찰서로부터 다문화와 편부모, 장애우 가정 및 가정폭력, 아동학대 가정 대상자를 받아 객실 및 당일석식, 익일조식 등을 지원중이다.

공사 및 호텔은 객실기부 이외에도 매년 부안군에 장학금(500만원)을 기부하고 지역자녀 미술·수영교육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지역사회 환원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김천환 사장은 “연 100여명의 소외계층, 사회적약자에게 모항호텔 체험을 통해 쉼과 치유의 기회를 제공하고 도민의 공기업으로서 지역사회 상생을 실현할 것이며, 부안군 및 부안경찰서와도 지역내 공공바우처 협업체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