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6 00:01 (화)
프로축구 K리그, 경기중단 시간 집계해 구단별 순위 발표
프로축구 K리그, 경기중단 시간 집계해 구단별 순위 발표
  • 연합
  • 승인 2019.04.16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지연 행위 최소화 일환…7라운드부터 적용

‘선수들이 실제로 뛰는 경기시간을 5분 더 팬들에게 돌려주자’한국프로축구연맹이 K리그에서 경기 지연으로 관전 재미를 반감시키는 것을 최소화하려고 다양한 방법을 시도한다.

프로연맹은 7라운드부터 경기가 중단된 시간을 △파울 △부상 △선수 교체 △아웃오브플레이 4가지로 분류해 팀별로 통계를 낸 뒤 이를 공식 홈페이지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발표하기로 했다.

의도적인 반칙이나 지연 행위로 경기의 질을 떨어뜨리는 것에 경각심을 주기 위해서다.

프로연맹은 올 시즌 빠르고 역동적인 경기 운영으로 실제 경기시간(APT: ActualPlaying Time)을 5분 더 늘릴 계획이다.

지난 시즌 전체 90분 중 58분 45초 수준이었던 APT를 올 시즌 유럽 축구 리그와비슷한 60분대로 끌어올리는 게 1차 목표다.

연맹은 지난달 18일에는 K리그 주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열어 APT를 5분 늘리는 데 동참하겠다는 서약서를 받았다.

아울러 연맹은 빠른 선수 교체 장면을 비롯해 ‘ 5분 더 캠페인’에 앞장선 베스트 사례와 지연 행위로 눈살을 찌푸리게 만든 베스트 사례를 공개할 예정이다.

프로연맹 관계자는 “5분 더 캠페인은 지연 행위 등으로 생기는 ‘데드 타임’을 줄이기 위한 것”이라면서 “의도적인 반칙과 시간 끌기, 거친 항의 등이 줄면 경기를보는 팬들의 관전 재미는 배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