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5 11:29 (토)
농촌진흥청, 과채류 모종 일본 수출 확대 방안 논의
농촌진흥청, 과채류 모종 일본 수출 확대 방안 논의
  • 박태랑
  • 승인 2019.04.18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 합동 조사 결과…물류비 개선, 모종 규격 설정 필요
일본에 수출 중인 오이 모종. 사진제공=농촌진흥청
일본에 수출 중인 오이 모종. 사진제공=농촌진흥청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일본 후쿠오카에서 현지 육묘(모 기르기) 농가, 수출업체와 함께 합동 조사를 벌였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국산 모종의 수출 판로 개척과 육묘 농가의 선호도 파악 등 현지 사정을 분석하고 개선 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일본에서는 도시농업이 인기를 끌면서 채소 모종의 수요가 늘고 있으며, 그 중 채소 접목묘 증가가 눈에 띈다.

그러나 봄철 전문 농가에 필요한 접목묘 공급이 부족해 한국산 접목묘 수출의 시장으로 될 가능성이 높다.

한국 모종의 생산비 증가와 일본 내 물류비 증가로 한국산 모종의 가장 큰 장점인 가격 경쟁력은 줄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진청은 일본 시장(소비자와 육묘장)의 요구인 한국산 모종의 가격 경쟁력 확보, 물류비 개선, 일본 내 판매 기간 확대를 위한 모종 규격 설정 관련 기술 개발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