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5 11:29 (토)
진안군 전통 마을숲 복원 박차
진안군 전통 마을숲 복원 박차
  • 국승호
  • 승인 2019.04.22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전통 마을숲 복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마을숲의 생태적, 환경적 기능 회복을 위해서다.

군은 역사·문화적으로 가치 있는 마을숲의 옛 모습을 구현하고 되살리기 위해 해마다 전통 마을숲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5월말까지 72개소 마을 숲 중 진안읍 원가림마을숲 등 2개소에 대해 복원사업을 마칠 예정이다.

이들 마을숲 내 보호 대상 수목에 대해선 가지치기, 외과수술, 토양개량, 고사지 제거, 수관솎기 등을 실시한다.

3개소의 보호수(느티나무 3주), 4개소의 노거수(느티나무 등 2종 21주)에 대해서는 토양개량, 외과수술, 영양공급, 고사지 제거 등의 활동을 펼친다.

군은 주민들이 마을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고유의 문화자산을 계승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역사·문화적 가치가 높고 생리적 복원이 시급한 마을숲을 선정해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복원사업을 실시할 것”이라며 “아름다운 산림문화 자원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군은 동향면 학선리 새울터마을숲 등 4개소를 복원한 바 있으며, 이러한 노력에 힘 입어 지난 20017년 정천면 하초마을숲이 전국 최초로 산림문화자산으로 등록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