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6 03:44 (일)
이길빈다 작가 첫 개인전 ‘꼬깃 꾸깃 접힌 마음 모양을…’
이길빈다 작가 첫 개인전 ‘꼬깃 꾸깃 접힌 마음 모양을…’
  • 이용수
  • 승인 2019.04.23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10일까지, 전주 gallery숨 기획초대전 ‘PLATFORM-2019’ 두 번째 전시

“흐리멍덩한 시선, 먼지로 가득한 대기, 종잡을 수 없는 나날 따위가 켜켜이 쌓여 그 간극이 모호하게 느껴질 즈음 창문을 열고 환기를 하듯 이 전시를 엽니다.”

이길빈다 작가의 첫 개인전 ‘꼬깃 꾸깃 접힌 마음 모양을 이쪽 저쪽으로 헤쳐 보면은’이 전주 gallery숨에서 열리고 있다.

5월 1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gallery숨의 릴레이 기획초대전 ‘PLATFORM - 2019’의 두 번째 프로젝트.

이길빈다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그릏고 그른 맘1,2,3’, ‘마음모1,2,3’ 등 ‘개개인이 가진 결핍들을 드러내놓고 들여다보는 작업’을 통해 완성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그는 작가노트에서 “수줍게 나의 방을 내보인다. 어쩌면 먼지로 가득한 바깥으로의 환기에 불편함을 느낄지 모르지만 조금은 다정한, 썩 괜찮은 불편함으로 받아들여 주길 빈다”고 했다.

이 작가는 군산대 미술학과를 졸업했으며, 지난 2011년 전주 서신갤러리 ‘자화상전’을 시작으로 전주·군산·광주·서울·부산·루마니아 등에서 다양한 기획전에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