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21 00:08 (목)
전북제일고 핸드볼팀, 전국대회 ‘석권’
전북제일고 핸드볼팀, 전국대회 ‘석권’
  • 천경석
  • 승인 2019.04.24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2회 전국종별핸드볼선수권대회 5년 연속 제패
전북제일고 핸드볼팀
전북제일고 핸드볼팀

전북제일고등학교 핸드볼팀이 전국대회를 석권하며 위력을 다시금 과시했다.

최근 서울 올림픽공원 SK 핸드볼 전용 경기장에서 열린 ‘제74회 전국 종별핸드볼선수권대회’에서 전북제일고 핸드볼팀이 우승을 차지했다.

전북제일고 핸드볼팀은 이번 우승으로 5년 연속 종별선수권대회를 제패하며 남고부 핸드볼 최강팀임을 재차 증명했다.

예선전을 무난히 통과한 전북제일고 핸드볼팀은 8강전과 4강전에서 선산고와 삼척고를 차례로 무너뜨렸다. 결승전에서는 전통의 강호인 정석항공고를 상대로 26대19로 승리, 정상에 올랐다.

이 대회 최우수선수로는 강준구(3년)가 선정됐고 박종하 감독과 홍상우 코치가 지도상을 받았다.

각종 대회에서 불패를 기록하며 승승장구 하는 전북제일고 핸드볼팀은 오는 10월 서울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도 우승한다는 각오다.

전북제일고 핸드볼팀 홍상우 코치는 “이번 우승으로 종별선수권대회 5연패라는 기록을 이어갔고 지난 3월에 열린 협회장배 전국 중·고 선수권대회 우승에 이어 올해 2관왕에 올랐다”며 “올해 전국체전에서도 정상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제일고는 최근 전국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펜싱팀에 이어 핸드볼팀도 승리를 거두면서 겹경사를 맞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