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3 14:40 (목)
남원서 20대 여성 홍역 확진 판정
남원서 20대 여성 홍역 확진 판정
  • 강정원
  • 승인 2019.04.25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당국, 환자 격리·감염 경로 파악 중

남원에서 20대 여성이 홍역 확진 판정을 받아 격리 입원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전북도에 따르면 A씨(20)는 지난 20일과 21일 각각 발열과 발진 증상으로 병원을 찾아 검사를 받은 뒤 24일 홍역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북도 보건당국은 A씨를 격리하고 그의 가족과 친척 등 접촉자를 상대로 감염 경로를 파악하고 있다.

또 A씨와 접촉한 의료진을 상대로 항체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베트남 국적인 A씨는 결혼이주여성으로, 최근 모국을 방문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전북도 관계자는 “현재까지 가족과 친척 등은 홍역 증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홍역 잠복기는 보통 10~12일이나 최장 잠복기는 21일인 만큼, 심층 조사와 함께 감시체계를 유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