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5 00:17 (화)
진안군청 역도부 유동주 선수, 아시아 정상에
진안군청 역도부 유동주 선수, 아시아 정상에
  • 국승호
  • 승인 2019.04.28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청 역도부(감독 최병찬) 유동주(25) 선수가 중국 닝보(寧波市)에서 열린 2019 아시아 남녀 역도 선수권 대회에서 2관왕에 올랐다. 유 선수는 89kg 종목에 출전해 합계(367kg)와 용상(160kg)에서 2개의 메달을 따냈다. 이 대회는 아시아 지역 현역 국가대표가 모두 출전한다.

유 선수는 지난 2월 열린 국제역도연맹(IWF:International Weightlifting Federation) 월드컵 대회 3관왕에 이어 이번 아시아선수권대회까지 2관왕에 올라 도쿄 올림픽 전망을 밝게 했다.

유 선수는 “훈련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해 준 진안군청과 감독님께 영광을 돌린다”며 “내년 도쿄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훈련에 전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순창군에서 출생한 유 선수는 2015년 진안군청 역도부 창단 때부터 소속 선수로 활약하기 시작했다. 전국체전에서만 2016년 3관왕, 2017년 2관왕, 2018년 3관왕에 오르며 한국 역도 중량급 간판선수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