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8 00:02 (목)
전북교육청, 초중등연계형 어울림학교 시범 5곳 선정
전북교육청, 초중등연계형 어울림학교 시범 5곳 선정
  • 김보현
  • 승인 2019.04.29 2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청이 2019년 초·중등연계형 어울림학교를 시범 운영할 5개 학교를 29일 선정했다.

선정된 학교는 익산 왕궁중, 정읍 정우중, 장수고, 임실 한국치즈과학고, 고창 영선고교다. 이들은 인근에 있는 익산 왕궁초, 정읍 정우초·정남초, 장수중·장수초, 임실 갈담초·섬진초, 고창 무장초와 연계해 다양한 교육과정을 함께 운영한다.

초·중등연계형 어울림학교는 학교간 교육활동 및 자원을 연계해 농어촌 여건에 적합한 새로운 학교교육 모델을 육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앞으로 시범학교는 초중등 연계 교육과정 목적과 가치를 담은 특색있는 프로그램, 지역사회의 다양한 자원을 활용한 마을교육과정, 초중등 연계 학생지원사업 등 연계형 교육과정을 구상한다.

현재 초·중등연계형 어울림학교는 총 12곳이 운영되고 있으며, 연계학교는 22곳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