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9 20:43 (목)
순창 유등면 나루터권역 종합정비사업 완료·준공식
순창 유등면 나루터권역 종합정비사업 완료·준공식
  • 임남근
  • 승인 2019.04.30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 유등면 나루터권역이 농촌체험휴양마을로 지정돼 농촌체험관광객 유치에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지난 30일 순창군에 따르면 농식품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으로 추진한 순창 나루터권역 종합정비사업을 완료하고 순창군 유등면 유촌마을에 조성한 나루터권역 커뮤니티센터에서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황숙주 군수를 비롯한 최영일 도의원과 군의원, 사회단체장, 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해 나루터권역의 발전을 기원했다.

나루터권역은 섬진강 자전거길 및 유등체육공원 등 순창군 관광명소가 위치한 지역으로, 지난 2014년부터 2018년까지 5년간 국비 27억원등 총 39억6천여만원을 투입해 권역단위 종합정비사업을 추진했다.

이번 사업으로 마을쉼터조성 및 마을회관 리모델링, 태양광설비 설치 등 기초생활기반 확충과 주민교육·선진지견학 등 주민역량강화사업을 추진했다.

특히 연면적 864㎡로 조성된 나루터권역 커뮤니티센터는 60명 수용이 가능한 숙박동, 농산물 체험동, 각종 회의 및 워크숍이 가능한 세미나실, 어린이놀이터, 다목적광장 등 다양한 기능이 갖춰져 마을단위 행사는 물론 가족·단체 등 외부 방문객의 발길이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 나루터권역은 지난 4월 농촌체험휴양마을로 지정고시되어 커뮤니티센터와 섬진강을 활용한 농산물수확체험, 섬진강카누체험 등 다양한 체험도 운영될 예정이다.

이로 인해 관광객 500만 유치를 목표로 하는 순창군에 큰 역할을 할 뿐 아니라 주민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황숙주 군수는 “순창 나루터권역 종합정비사업으로 주민 삶의 질 향상과 순창을 찾는 관광객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운영위원과 주민이 힘을 모아 나루터권역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