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8 14:31 (화)
장수군,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 본격 착수
장수군,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 본격 착수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5.0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은 1일 기초생활수급자 등 저소득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2019년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을 본격 착수한다.

전북도 복권 기금을 활용한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은 경제적 여건 등으로 주택 보수를 못해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주택의 지붕개량, 주방보수, 화장실 보수, 도배 및 장판 교체 등 보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장수군은 올해 복권기금 1억 5000만원을 포함한 총예산 4억 5000만원을 투입해 75가구의 주거환경을 개선할 예정으로 이달 대상자 선정과 위탁업체와의 계약체결을 완료했다.

군 관계자는 "저소득계층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하여 쾌적하고 안정적인 주거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주거복지 향상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