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5 00:17 (화)
진안군, 무허가 축사 적법화 총력
진안군, 무허가 축사 적법화 총력
  • 국승호
  • 승인 2019.05.02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이행률 제고를 위한 현장행정에 발을 벗고 나섰다. 적법화 유예기한이 5개월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관내 축산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것.

2일 군에 따르면 지난달부터 군은 적법화 관련 건축사사무소 및 유관기관뿐 아니라 농가 및 무허가 현장을 방문하면서 애로 및 건의 사항을 청취하고 적법화 해결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군은 하천·구거·도로 등의 국·공유지를 점유했거나 건폐율을 초과한 농가 위주로 현장 방문을 진행했으며 해당 농가가 용도폐지를 통한 부지매입, 인접 토지 구입을 통한 건폐율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돕고 있다.

군에 따르면 적법화 이행계획서를 제출한 109농가 가운데 현재 39농가가 인허가 접수를 마친 상태다. 56%인 60여 농가는 설계 및 측량 등 적법화 절차를 이행 중이다.

군은 관내 모든 축산농가가 이행 기간 내 적법화 사업을 완료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