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1 00:00 (금)
제14회 군산꽁당보리축제 11만5000여명 방문
제14회 군산꽁당보리축제 11만5000여명 방문
  • 이환규
  • 승인 2019.05.06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미성동 국제마을 일원서 개최

올해로 14회째를 맞은 군산꽁당보리축제가 역대 최대 방문객 속에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미성동 국제마을 일원에서 펼쳐진 꽁당보리축제는 ‘보리향기를 찾아 떠나는 군산여행’이라는 주제로 진행됐으며 축제 기간에 11만 5000여명이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는 축제장 규모를 확대하고 시민 참여형 체험을 늘려 가족과 연인들이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했다.

시민 참여 프로그램과 전통놀이, 공연행사 등 12개 체험마당에서 온가족이 참여할 수 있는 70여개의 프로그램이 마련돼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됐다. 또한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원예작물 화분 분양과 군산쌀 특별할인행사, 농산물 직거래장터, 군산수제맥주 시음회, 보리진포홍보관, 7080 추억의 노래방 등 지역 농업인들이 기획하고 진행한 풀뿌리 로컬축제로 호응을 받았다.

이와 함께 축제장 곳곳에 마련된 어린이 물고기잡기 체험, 당나귀 마차체험, 보트체험, 잔치음식체험 등이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부대행사로 진행된 꽁당어린이 콩쿠르, 어린이 그림그리기, 어린이글짓기, 새싹보리 기르기 등 800여명의 어린이들이 재능을 뽐낼 수 있는 경진과 무대공연도 병행해 즐거움을 더했다.

특히 임창정·노라조 등 인기가수들이 대거 출연한 ‘힘내라 군산 !’특별공연에는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로 수 많은 인파가 몰려 축제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했다.

이번 축제는 많은 방문객들이 찾아 꽁당보리 축제의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하는 동시에 군산을 대표하는 명품축제로 한 단계 성장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이번 축제를 통해 군산의 새로운 활력과 밝은 미래를 엿볼 수 있었다”며 “앞으로 아쉬웠던 점은 보완해 대한민국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지역 대표축제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