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9 00:01 (수)
전북도, 세계잼버리대회 참가대원 확보·스카우트 저변 확대 나서
전북도, 세계잼버리대회 참가대원 확보·스카우트 저변 확대 나서
  • 강정원
  • 승인 2019.05.06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5일 부안서 미니잼버리 개최

전북도가 2023 새만금 세계잼버리대회의 성패를 좌우할 참가대원 확보와 스카우트 저변 확대에 나섰다.

전북도는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2박3일 동안 부안군 줄포만 갯벌 생태공원에서 ‘교사·학생이 야영과 함께하는 미니잼버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전북도와 도교육청이 2023 새만금 세계잼버리 성공개최를 위한 협력강화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미니잼버리에는 도내 17개 초·중·고등학교 400명의 청소년과 100명의 교사들이 참여했다.

미니잼버리에서는 ‘너의 꿈을 펼쳐봐(Draw your dream!)’라는 2023 새만금 세계잼버리의 주제로 스카우트교육, 줄포생태공원 탐사, 잼버리 개최지 답사, 누에박물관·청자박물관 체험, 환경캠페인 활동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부대행사로 2023 새만금 세계잼버리 홍보관, 전라북도 문화관광 홍보관 및 스카우트 용품 전시관을 운영해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를 제공했다.

정철우 전북도 잼버리추진단장은 “2023년에는 미래 비전을 품은 170개국 5만 명의 청소년들이 새만금에 모여 대축전을 펼치게 된다”면서 “이번 캠프에 참석한 청소년들도 향후 세계잼버리에 참가해 지구촌 청소년들과 교류를 통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