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7 00:00 (목)
송하진 도지사, 청년농부와 소통
송하진 도지사, 청년농부와 소통
  • 김윤정
  • 승인 2019.05.07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하진 전북도지사가 도내 청년농부과 소통의 자리를 마련했다.

송 지사는 7일 도지사 접견실에 순창군 청년농부단체 ‘더불어 농부’회원들을 초대해 농업의 미래와 이들의 애로사항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번 간담회는 전북농정의 방향설정과 농업에 뛰어든 청년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듣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신성원 더불어농부 대표는“여러 농업창업 및 R&D 플랫폼 구축사업 지원에 도가 나선 데 큰 의미를 느끼고 있다”며“전북농촌에 청년들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더불어농부 회원들은 청년 농업인만의 독자적인 판로를 확보하고, 어려운 농업인을 돕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들은 이달 내 ‘오지네 협동조합’을 설립 전북을 대표하는 청년농부 단체로 활동한다는 계획이다. 단체는 청년농 개발 상품에 대한 도지사 인증 등도 건의했다.

송하진 지사는 “여러분과 같은 청년농업인들이 성공사례를 만들어내는 것이 농업 후계자들을 위한 것이다”면서 “도에서도 다양한 청년농업인 지원 정책을 기획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