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3 16:50 (목)
평화당 13일 차기 원내대표 선출…유성엽·황주홍 출마
평화당 13일 차기 원내대표 선출…유성엽·황주홍 출마
  • 김세희
  • 승인 2019.05.09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병완·천정배 차기 원내대표직 고사…합의추대 무산
재적의원 과반수로 결정…안되면 결선서 최다 득표자 선출

민주평화당이 오는 13일 오전 의원총회에서 경선을 통해 차기 원내대표를 선출하기로 했다.

평화당은 9일 국회에서 의원총회와 당 선거관리위원회를 잇따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광주·전남 지역 의원들이 추대하기로 뜻을 모은 천정배 의원과 3선 연임 의견이 제기된 장병완 원내대표가 차기 원내대표직을 고사했기 때문이다.

차기 원내대표에는 유성엽·황주홍 의원이 나서는 것으로 가닥이 잡혔다.

최경환 원내대변인은 이날 의원총회가 끝난 후 “유성엽·황주홍 의원이 출마 의사를 표명했다”며 “다만 유 의원이 원내대표가 되면 최고위원직을 사퇴해야 하고, 황 의원이 원내대표가 되면 농해수위원장직이 다른 당으로 갈 수 있어 고민중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유 의원은 이날 전북일보에 원내대표에 나설 마음을 굳혔다고 밝혔다. 유 의원은 “후보자 등록 마감시간인 9일 오후 3시전까지 반드시 후보자 등록을 하겠다”며 “원내대표가 된다면 최고위원직을 사퇴하는 것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평화당은 또 의원총회에서 재적의원 과반수 득표자를 차기 원내대표로 선출하되, 만약 과반 득표자가 없을 경우 결선을 치르기로 했다.

앞서 평화당은 지난 7일 오후 3시까지 원내대표 후보자 접수를 받았지만 아무도 등록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