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6 11:00 (화)
익산 도시기본계획 시민계획단 발족
익산 도시기본계획 시민계획단 발족
  • 엄철호
  • 승인 2019.05.12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년 후 익산의 미래를 만들기 위한 ‘2035년 익산 도시기본계획 시민계획단’이 발족됐다.

지난 10일에 열린 발족식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 시민계획단은 익산시 미래상을 설정하고 그에 따른 추진전략과 수행과제 등을 도출해 도시기본계획에 반영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앞서 시는 지난 4월 공모를 통해 시민과 관내 사업장 종사자, 대학생 등 각계각층에서 선정된 65명으로 이번에 시민계획단을 꾸렸다.

이들 시민계획단은 1분과(도시재생·도시농촌), 2분과(교통·철도·경제), 3분과(문화·관광), 4분과(교육·복지), 5분과(환경·안전) 등 5개 분과로 나뉘어 활동하게 된다.

아울러 총 5차례 회의를 거쳐 익산시가 지향해야 할 바람직한 미래상을 그려보고 주제별 토의와 토론을 통해 제시된 의견들을 수렴하여 분야별로 추진전략과 수행과제를 도출해 나갈 예정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시민계획단은 과거 관(官) 주도의 일방적인 정책수립 방식에서 벗어나 도시계획수립 과정에 시민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한 제도이다”며“2035년 익산 도시기본계획은 계획 초기부터 시민과 함께 수립하는 주민참여형 도시계획으로서 시민계획단을 통해 제시된 의견들이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