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6 11:00 (화)
빈집 들어가 금품 훔친 50대 검거
빈집 들어가 금품 훔친 50대 검거
  • 엄승현
  • 승인 2019.05.15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경찰서는 15일 대전 교도소에 수감중인 A씨(57)를 빈집에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추가 수사한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21일 오후 3시 35분께 전북 남원시 하정동의 한 주택에 들어가 현금과 담배 등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A씨는 같은 날 해당 주택 외에도 하정동 일대 추가 2군데에서 같은 범행을 저질러 총 4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가 일정한 주거가 없이 열차를 타고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동일 수법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A씨가 대전에서 절도 혐의로 대전 교도소에 복역 중이다”며 “추가 절도 혐의를 검찰에 신청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