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3 16:50 (목)
남원시, 벼 외 작물 재배 독려
남원시, 벼 외 작물 재배 독려
  • 신기철
  • 승인 2019.05.16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는 쌀 이외 작물 재배율을 높이기 위한 정책을 추진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쌀 과잉생산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다.

현재 타 작물 재배 목표면적 676㏊ 대비 196.9㏊(29.1%)의 실적을 나타내고 있다.

무, 배추, 고추, 대파를 제외하고 벼 재배기간에 타 작물을 재배하면 품목별로 1㏊당 조사료 430만 원, 두류 325만 원 등을 지원한다.

그동안 남원시는 농업인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홍보를 위해 쌀생산조정단 협의회와 식량산업 협의회, 쌀전업농 연합회 간담회 등을 추진했다.

또 식량수급조절을 위한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에 논에 대한 타 작물 재배 전환 목표면적 50~70% 이상을 달성해야한다는 농림축산식품부 조건을 식량산업 종합계획에 반영해 추진 중이다.

남원시 관계자는 “고품질 쌀 적정 생산과 과잉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모든 농가 참여가 필수적이다.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동참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