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7 16:55 (목)
전북체육회, ‘스포츠 재능기부 사업’ 추진
전북체육회, ‘스포츠 재능기부 사업’ 추진
  • 천경석
  • 승인 2019.05.16 2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체육회가 올해에도 ‘스포츠 재능기부 사업’을 추진한다.

전북체육회는 16일 도내 대학과 실업팀의 선수와 지도자들이 초·중·고를 직접 방문해 이른바 맞춤형 교육을 벌이는 ‘2019 스포츠 재능기부 사업’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부터 이뤄지고 있는 이번 사업은 꿈나무 발굴 육성 및 생활체육 활성화에 기여하면서 해가 갈수록 인기를 더해가고 있다.

재능기부 첫 주자로 최근 호원대학교 씨름부 선수들이 삼례동초등학교를 방문해 이론과 실기 등 전문 기술을 비롯해 학생 눈높이에 맞는 1대1 교육 등을 진행했다.

전북체육회는 올해 말까지 진행되는 이 사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한편 교육을 희망하는 기관과 학교 등을 상대로 다양한 종목에 걸쳐 질 높은 체육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난해에는 사격과 검도, 에어로빅, 씨름, 배드민턴, 양궁, 테니스 등 종목의 전문 선수들이 총 22차례에 걸쳐 재능기부에 동참했다.

전북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재능기부자와 학생, 동호인 등 모두에게 호응이 좋다”며 “도민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도민과 함께하는 체육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