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0 09:08 (목)
완주군의회 “전주 항공대대 헬기 노선 즉각 철회하라”
완주군의회 “전주 항공대대 헬기 노선 즉각 철회하라”
  • 김재호
  • 승인 2019.05.20 16: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의회는 20일 성명을 통해 최근 국방부·전주시·전주항공대대가 당초 환경영향평가 검토안과 다른 헬기노선을 운영하며 완주 이서면 주민들의 생존권과 재산권을 명백히 위협하면서도 사태를 소극적으로 관망하는 것은 ‘후안무치한 행정 편의주의 행태’라며 강력히 규탄했다.

군의회는 성명에서 “이번 사태를 키운 국방부와 전주시, 전주항공대대는 헬기 비행노선 변경안의 ‘주(主) 결정권자’가 아니라며 책임회피와 핑퐁게임으로 주민 분노와 불만을 증식시키며 사태를 더욱 악화시키고 있다. 특히 지금껏 전주시와 전주항공대대는 완주군이나 해당 지역주민을 상대로 어떠한 정보제공이나 사전 협의, 도의적 책임을 지는 과정이 없었다”고 지적한 뒤 “파렴치한 권위주의의 전형적 행태를 절대로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단호한 입장을 밝혔다.

군의회는 또 “현재 관계기관의 대처하는 모습과 항공대대의 관제탑과 장주노선을 감안했을 때 이서면 지역에 심각한 소음 피해 발생 가능성을 이미 예측했을 것”이라며 강한 의구심을 드러냈다.

또한 의회는 “더욱이 이서면은 전북혁신도시 발전의 중심지로 의정연수원, 문화재연구소 등 연구원 클러스터 및 혁신도시 시즌2 등 전략적 개발이 예정되어 있는 지역이다. 지역발전을 가로막는 행태는 절대 용납할 수 없다”며 “10만 완주군민과 함께 전주 항공대대 헬기노선 전면 백지화에 강력 투쟁할 것을 선포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북 2019-05-21 07:41:35
전주완주통합이나 신경써라,,,정말 한심하다! 정신 똑바로 차리고, 통합에 최선을 다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