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19 03:03 (월)
익산 황등중학교 앞 도로 인도개설 추진
익산 황등중학교 앞 도로 인도개설 추진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5.20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억 원 투입, 올해 실시설계 후 2022년 완료

도로가 좁고 인도가 없어 통행에 큰 불편을 겪던 익산 황등면 황등중학교 일대의 주민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20일 익산시(시장 정헌율)에 따르면 총사업비 40억 원을 투입해 황등삼거리 ~ 성일고등학교 간 도시계획도로(연장 350m)의 도로폭을 7m에서 12m로 확장한다.

이를 위해 이번 1회 추경(5월)에 1억 원의 예산을 반영해 실시설계에 착수하고 2022년까지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황등중학교 앞 도로는 도시계획도로(소로)로 개설됐으나 도로폭이 좁고 인도가 없어 그동안 주민들이 통행에 불편을 겪어왔다.

이런 가운데 지난 2월 실시된 황등면 주민간담회에서 주민들이 인도개설이 대해 건의하자 정헌율 시장이 이를 적극 반영해 최대한 빠른 시일 내 도로를 확장해 불편을 해소하겠다는 적극적인 의지에 따라 이 같이 추진되고 있다.

익산시 관계자는이번 도로개설로 인도가 없어 고통을 겪고 있던 주민들과 학생들의 불편이 해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주민들에게 쾌적한 교통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이 일대의 발전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