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8 16:39 (화)
전북농협,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 위한 분석·논의
전북농협,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 위한 분석·논의
  • 박태랑
  • 승인 2019.05.20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전북농협
사진제공=전북농협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20일 지역본부에서 지난 2018년 전북 농가소득 4500만 원 달성을 기념하고 범농협 시너지를 제고하기 위해 ‘전북지역본부 시너지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2018년 전라북도 농가소득 현황 분석과 2020년까지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을 위한 방안 등이 논의됐다.

지난 2017년 전북 농가소득은 전국평균보다 약 300만 원 낮은 3524만 원으로, 지난 2018년은 전년 대비 1000만 원이 상승한 4509만원을 기록했다. 전북의 성과 증가율과 증가금액은 전국 최고 수준이다.

‘시너지협의회’는 농협중앙회, 경제지주, 은행, 농협유통 등 14개 법인 소속 19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중앙회를 중심으로 시너지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매월 1회 개최된다.

유 본부장은 “전북의 농가소득 성장은 삼락농정을 중심으로 전북도와 농협을 비롯해 다양한 농업관련 민간단체와의 협력의 결실”이라며 “앞으로 시너지협의회를 주축으로 법인 간 소통을 확대하고 시장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시너지사업을 발굴해 오는 2020년까지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