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7 21:06 (목)
송하진 도지사 “상징성 있는 기업(대기업) 유치에 올인” 주문
송하진 도지사 “상징성 있는 기업(대기업) 유치에 올인” 주문
  • 김윤정
  • 승인 2019.05.20 20:1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CJ·현대자동차·효성중공업·GS칼텍스 방문 계획

송하진 전북도지사가 사실상 대기업에 준하는 우량기업 유치에‘올인’할 것을 주문했다.

송 지사는 20일 간부회의에서 “상징성 있는 기업 유치에 모든 실국이 적극 나서달라”고 주문했다.

이날 그의 발언은 자동차와 조선, 농·생명 등 전북지역 주력산업은 물론 고급호텔과 컨벤션 설립으로 전북 금융산업과 마이스 산업을 견인할 수 있는 기업도 의미하는 것으로 보인다.

송하진 지사가 우량기업 유치를 강조한 배경에는 열악한 산업구조에 있다.

실제 최근 통계에서 전북도민 1인당 연간 총소득(GNI)은 2455만 원으로 전국 16개 시·도 중 최하위를 기록했다. 이는 전국 평균 3365만 원보다 910만원이 낮은 수치다. 같은 기간 우리나라 전체 총생산액(GRDP) 중 전북의 비중은 2.8%수준으로 나타났다.

한편 송 지사는 이달부터 다음 달까지 대기업 투자유치를 위한 활동에 직접 나설 계획이다.

이달 말 중 CJ제일제당 또는 현대자동차를 방문할 예정이며, 다음 달 중에는 효성중공업이나 GS칼텍스 중 한 곳을 방문해 CEO들과 만남을 가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익산시민 2019-05-21 15:50:34
현대자동차는 있고, 효성도 있고 GS도 탄소한다고 드어온다고 했고 CJ는 군산 CJ 말하는겨?
너무하는고만 입지나 만들고 오게 해야지 뭐 이익이 있다고 전북까지 오것소

꽃밭정이 2019-05-21 10:45:42
송하진 재임기간이
전주시장 8년
전북도지사 8년
합이 16년이다.

그 동안 도대체 뭐했냐?
너무 무능하고 무기력하다.
깃발만 꽂으면 당성되는 지역의
정치인들의 민낯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