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2 21:13 (목)
부안군, 국가 중요농어업유산 상생협력 업무 협약
부안군, 국가 중요농어업유산 상생협력 업무 협약
  • 홍석현
  • 승인 2019.05.21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난 20일 경남 하동군에서 개최된 국가중요농어업유산 상생협력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부안군 대표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국가중요농어업유산을 보유한 16개 지방자치단체 대표가 모여 상생협력 행정협의회를 결성하고 국가유산의 가치 재조명과 브랜드 육성을 위해 마련됐다.

권 군수는 “앞으로도 국가유산 자치단체 간 정보교류를 통해 상호 역량을 강화하여 국가농업유산을 관광산업과 연계한 상품 개발·판매 등에 활용해 지역소득 창출과 국가유산 가치 홍보 및 정책반영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안군은 지난 2017년 변산면 유유동 양잠농업이 국가중요농업유산 제8호로 지정돼 뽕나무 재배에서 누에사육에 이르는 전통적 양잠농업 방식이 전승되고 독특한 전통잠실이 마을 자체적으로 보존·관리되고 있는 점 등이 가치를 인정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