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5 00:17 (화)
부안상설시장 특화상품, 한류열풍 타고 해외 첫 수출
부안상설시장 특화상품, 한류열풍 타고 해외 첫 수출
  • 박태랑
  • 승인 2019.05.21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콩에 2만1000달러 규모 수출
사진제공=전북경제통상진흥원
사진제공=전북경제통상진흥원

전북경제통상진흥원(원장 조지훈)의 ‘부안상설시장 지역선도시장 육성사업단’은 부안상설시장의 특화상품 2만1000달러 어치를 홍콩에 수출했다고 21일 밝혔다.

수출품목은 부안상설시장 특화상품인 부안참뽕간장새우(1500개)와 부안참뽕간장전복(1500개) 등이다. 이 상품들은 구매업체 EUGINA LIMITED를 통해 홍콩의 대형마트 3곳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부안상설시장상인회 남정수 회장은 “전통시장에서 해외시장 직접 판매는 이번이 처음으로, 홍콩 내 한류열풍에 발맞춰 한국의 부안시장식품을 소개하고 우수한 맛과 품질을 알릴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 원장은 “박람회 참여와 바이어초청 간담회 등을 통해 부안상설시장을 비롯한 도내 기업들의 해외 판로를 확대하고, 홍콩을 비롯한 동남아시아 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