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6 00:56 (일)
부안군, 농어촌 종합지원센터 본격 운영
부안군, 농어촌 종합지원센터 본격 운영
  • 홍석현
  • 승인 2019.05.22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민·관이 협력체계를 구축해 부안지역 마을의 자원을 조사·발굴해 농어촌의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부안군 농어촌 종합지원센터를 본격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농어촌 종합지원센터는 부안지역 각 마을의 특색·장점·스토리텔링 등을 발굴해 마을공동체 형성, 주민주도형사업 등 마을이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체계를 시스템화해 도·농간의 소득격차를 해소하고 고령화된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어 보람 찾는 농민, 제값받는 농업, 사람 찾는 농촌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부안군은 농어촌 종합지원센터를 통해 기초단계, 활성화단계, 사후관리단계 등 9개 분야에서 부안지역에 적합한 사업을 발굴·공모해 사업비를 확보하고 마을공동체 형성 및 주민주도형 사업 추진으로 관내 마을 지원시스템을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생생마을 만들기 추진과 교육 및 자원발굴, 농촌문화관광 콘텐츠발굴, 융복합산업협의체 조직 및 운영 등을 통해 공동체 활성화를 추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