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8 16:39 (화)
고창농악보존회 한옥자원활용 야간상설공연 ‘광대, 1894’, 25일 첫 공연
고창농악보존회 한옥자원활용 야간상설공연 ‘광대, 1894’, 25일 첫 공연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5.23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창농악보존회(회장 구재연)의 2019 한옥자원활용 야간상설공연 히스토리 감성농악 ‘광대, 1894’가 오는 25일 오후 8시 개막을 시작으로 8월31일(휴가철 금요 특별공연 7월 26일, 8월 2일)까지 고창농악전수관 야외공연장에서 매주 펼쳐진다.

‘광대, 1894’는 동학농민혁명 125주년을 맞아 국가기념일 제정을 기념하며 동학농민혁명의 역사적 가치를 재조명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1894년 갑오년 동학농민혁명 당시 고창에 살았던 홍낙관이라는 실존인물과, 그를 중심으로 조직된 재인광대부대를 모티브로 제작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농악을 통해 동학농민혁명을 드라마로 풀어낸 이번 공연은 고창농악을 비롯한 다양한 지역의 농악과 남도 씻김굿, 죽방울, 버나놀이, 기놀이 등과 라이브로 진행되는 기악연주가 더해져 기존보다 더욱 다채로워진 공연구성으로 관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광대, 1894’ 연출가 남기성은 “보통 농악이라고 하면 웃고 즐기고 신나는 것을 생각하는데, 이번 작품에서는 농악을 통해 눈물과 웃음, 감동 등 다양한 감성의 신명을 표현하려고 했다”며 “다양한 연희와 볼거리로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많은 분들이 고창농악의 신명을 마음껏 즐기다 가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농악전용극장에는 다양한 전통놀이체험과, 먹거리 주막이 준비되어 있어 다채롭게 공연을 즐길 수 있다. 또한 고창 지역 상생 프로젝트 ‘먹놀자 프로젝트’를 진행하여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에게 고창내의 먹거리, 즐길 거리 이용시 다양한 할인 및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라북도,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고창군이 주최하고, (사)고창농악보존회가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하나금융그룹이 후원하는 이번 상설공연의 관람료는 1만원이며 티켓은 당일 현장예매와 인터파크티켓에서 예매 가능하다.

특히, 인터파크티켓 온라인 예매시 60% 할인이 적용 되며 고창군민의 경우 50% 할인이 적용된다. 자세한 사항은 인터파크티켓과 고창농악홈페이지(gochanggut.org)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